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6 10시 기준
확진환자
10284 명
격리해제
6598 명
사망
186 명
검사진행
19295 명
16.1℃
맑음
미세먼지 53

농관원, 음식·식품 원산지표시 안내 앱 ‘농식품안심이’ 개발

  • [데일리안] 입력 2018.09.26 11:00
  • 수정 2018.09.26 00:18
  • 이소희 기자

27일부터 보급, 원산지 표시 정보 제공

27일부터 보급, 원산지 표시 정보 제공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이 원산지 표시방법을 자동으로 안내해 주는 ‘원산지 표시 안내 앱’을 개발해 누구나 활용할 수 있도록 보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앱은 음식점, 식품제조업자 등 신규사업자가 원산지 표시에 어려움을 겪음에 따라 누구나 원산지 표시방법에 대한 정보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사용자가 농산물·가공품·음식점 중에서 해당 분류를 선택한 후 제품(메뉴)명, 원료명·함량 및 원산지 등의 정보를 순차적으로 입력하면 입력된 정보를 바탕으로 올바른 원산지 표시방법을 자동으로 보여준다.

또한 업종별로 원산지 표시 대상품목, 표시기준·방법, 위반 시 처분 및 벌칙규정 등 원산지 표시제도 전반에 대한 상세한 정보도 함께 제공한다.

이번에 보급되는 원산지 표시 안내 앱을 이용하려면 스마트폰에서 ‘농식품안심이 앱’을 다운받아 설치하면 누구나 접속이 가능하다.

농식품안심이 앱은 스마트폰의 구글 ‘Play 스토어’에서 ‘농식품안심이’ 또는 ‘원산지’로 검색할 수 있으며, 이미 설치돼 있는 경우에는 업데이트만 하면 바로 이용할 수 있다.

조재호 농관원 원장은 “이번에 개발된 원산지 표시 안내 앱 보급을 통해 원산지 표시 의무자에게 실시간 맞춤형 표시방법 안내로 원산지 위반행위를 예방하고, 소비자들에게는 올바른 원산지 표시 정보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