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2 10시 기준
확진환자
9976 명
격리해제
5828 명
사망
169 명
검사진행
17885 명
13.5℃
맑음
미세먼지 51

손승원, 드라마 속 이미지는 ‘허상’일 뿐? 스스로 무너져

  • [데일리안] 입력 2018.12.26 09:56
  • 수정 2018.12.26 09:56
  • 문지훈 기자

<@IMG1>배우 손승원이 드라마 속 이미지를 추락시키면서 대중의 실망을 샀다.

손승원은 26일 오전 음주운전 교통사고를 내고 경찰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손승원은 이미 면허가 취소된 상태로 운전을 할 수 없던 상황이었던 터라 더욱 논란이 가중됐다.

손승원은 최근 드라마를 통해 대중에게 ‘호감형 배우’로 자리매김하고 있었다. 훈훈한 외모에 순수하면서도 다정한 모습은 여성 시청자들을 사로잡기에 충분한 매력이었다.

하지만 네티즌은 손승원의 경솔했던 행동에 “드라마 속 이미지는 허상일 뿐”이라며 안타까움을 내비쳤다.

손승원 이전 일부 스타들도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고 대중의 신뢰를 져버린 경우가 허다하다. 잘 쌓아온 이미지를 음주운전으로 망가뜨린 스타들의 선례가 있음에도 이 같은 일을 저지른 손승원의 행동에 대중의 질타는 높아지고 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