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3 10시 기준
확진환자
10062 명
격리해제
6021 명
사망
174 명
검사진행
18908 명
10.6℃
맑음
미세먼지 55

이해찬 "김정은 '오지랖 발언', 입장 강조 위한 표현"

  • [데일리안] 입력 2019.04.16 11:34
  • 수정 2019.04.16 13:01
  • 이유림 기자

文정부 2년 평가 질문에는 "朴정부가 흩트려놓은 국가기강 바로잡았다"

文정부 2년 평가 질문에는 "朴정부가 흩트려놓은 국가기강 바로잡았다"

<@IMG1>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6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을 겨냥해 '오지랖 넓은 촉진자, 중재자 행세를 그만두라'고 밝힌 데 대해 "북쪽도 자기들 입장을 강조하기 위해 자극적 표현을 쓰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오지랖 발언도) 최근 와서 말이 순화된 것인데, 그전에는 훨씬 거친 표현을 썼다"며 "(하지만) 그런 것에 흔들리거나 감정을 드러내는 건 아주 미숙한 거다"라고 했다.

이 대표는 문재인 정부 2년을 앞두고 평가를 묻는 질문에는 "대체적으로 박근혜 정부가 흩트려놓은 국가 기강을 바로잡는 건 어느 정도 틀을 갖췄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그는 아쉬운 점으로는 "2.5% 이하의 성장률을 보이면서 국민에게 경제가 활발한 느낌을 주지 못하는 점이 아쉽다"며 "정부에서 노력하고 있는데 아직 가시적 성과가 나오지 않는 게 문제"라고 했다.

이 대표는 이어 "당에서 민생과 경제를 더욱 챙기는 역할을 하는 이유"라며 "세계경제가 내리막이라 우리경제가 혼자 잘되긴 어려운 상황이지만, 나빠지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국민에게 보여드리는 게 도리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