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9-24 00시 기준
확진환자
23341 명
격리해제
20832 명
사망
393 명
검사진행
20782 명
25℃
구름조금
미세먼지 10

네이버, 스포츠뉴스 댓글 잠정 폐지…“선수 고통 심각”

  • [데일리안] 입력 2020.08.07 11:44
  • 수정 2020.08.07 11:45
  •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라이브톡 AI 클린봇 적용…악플 자동 제어 기술 개발

네이버가 7일 스포츠 뉴스 댓글을 잠정 중단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네이버 스포츠 뉴스 PC 화면 캡처.네이버가 7일 스포츠 뉴스 댓글을 잠정 중단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네이버 스포츠 뉴스 PC 화면 캡처.

네이버는 7일 블로그 공지를 통해 네이버 스포츠 뉴스 댓글을 잠정 중단한다고 밝혔다.


네이버는 “일부 선수를 표적으로 명예를 훼손하고 비하하는 댓글이 꾸준히 생성됐다”며 “모니터링과 기술을 강화했지만, 최근 악성 댓글 수위와 그로 인해 상처받는 선수들의 고통이 간과할 수준을 넘었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네이버는 스포츠 뉴스 댓글을 우선 중단하고, 동영상 등 다른 영역에는 별도 조치를 준비할 방침이다. 스포츠 경기 생중계 ‘라이브톡’은 유지되며 욕설 등 악의적인 내용을 거르는 ‘AI클린봇 2.0’이 적용된다.


영상 크리에이터가 콘텐츠를 업로드하는 ‘네이버TV’에도 AI클린봇 2.0이 도입된다. 채널 운영자는 댓글 영역을 끄거나 켤 수 있다. 네이버 스포츠 뉴스 댓글이 아예 폐지되는 것은 아니다.


네이버 관계자는 “현재 스포츠 서비스에서 자주 발견되는 댓글의 유형을 분석해 악성 댓글 노출을 자동으로 제어하는 기술을 개발 중”이라며 “댓글이 중단되는 동안 이를 고도화한 다음 실효성이 담보되면 댓글 중단 해지 논의를 재개하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