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BMW그룹, 신임 회장에 올리버 집세 선임

    [데일리안] 입력 2019.07.19 13:23
    수정 2019.07.19 13:23
    조인영 기자
올리버 집세 신임 회장ⓒBMW그룹올리버 집세 신임 회장ⓒBMW그룹
BMW그룹은 신임 회장으로 현 BMW 그룹 생산부문 총괄 사장인 올리버 집세(Oliver Zipse)를 선임했다고 19일 밝혔다.

올리버 집세 회장은 이달 초 퇴임 결정을 내린 하랄드 크루거(Harald Krüger)의 후임으로, 내달 16일부터 회장직을 수행한다. 그는 1991년 수습사원으로 BMW에서 경력을 쌓기 시작했으며, 옥스포드 공장 총괄, 기업 계획 및 제품 전략 수석 부사장 등 다양한 직책을 수행했다.

BMW 그룹 이사회 의장인 노르베르트 라이트호퍼(Norbert Reithofer)는 “결단력 있는 전략형 리더인 올리버 집세 사장이 BMW 그룹의 회장직을 맡게 됐다. 그는 미래 이동성을 만들어 나가는 데 있어 BMW 그룹에 새로운 동력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