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신한은행, 네이버해피빈과 사회적가치 창출 나선다

    [데일리안] 입력 2020.01.17 15:31
    수정 2020.01.17 17:21
    박유진 기자 (rorisang@dailian.co.kr)

이병철 신한금융그룹 부문장(사진 왼쪽 세번째)과 최인혁 네이버해피빈 대표(사진 왼쪽 네번째)가 17일 서울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협약식을 체결한 뒤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신한은행이병철 신한금융그룹 부문장(사진 왼쪽 세번째)과 최인혁 네이버해피빈 대표(사진 왼쪽 네번째)가 17일 서울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협약식을 체결한 뒤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신한은행

신한은행은 17일 서울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네이버해피빈과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은 ▲국내·외 사회 전반적 기부문화 확산 ▲사회적 기업의 활동 생태계 구축 등의 내용을 포함한다. 양사가 필요하다고 인정되는 사업들에 대해 전략적 파트너로서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첫번째 공동사업으로 오는 18일 서울 올림픽공원에서 개최되는 신한은행 ‘종합업적평가대회’에서 휴대폰 QR스캔을 통한 기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두 기업은 지난 2019년 네이버해피빈의 ‘가볼까’라는 프로그램 공동작업을 통해 플랫폼에 기반한 온·오프라인 연계 사회가치 창출 모델을 사업화한 경험이 있다. ‘가볼까’는 네이버 예약 시스템을 기반으로 사회적 기업이나 사회적 단체의 사업에 일반 참여자들이 동참할 수 있도록 만든 신개념의 봉사·사회 참여 프로그램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플랫폼과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사업 노하우가 접목되면 일반 개인들과 소규모 사회단체가 사회가치 창출의 주역으로 나설 수 있는 큰 전화점이 될 수 있다”면서 “디지털을 통해 사람과 사회의 가치가 더욱 커지는 상생의 시대가 되도록 양사가 협력하여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