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베테랑 오범석, 13년 만에 친정팀 포항 복귀

    [데일리안] 입력 2020.06.02 22:12
    수정 2020.06.02 22:13
    김윤일 기자 (eunice@dailian.co.kr)

오범석. ⓒ 포항 스틸러스오범석. ⓒ 포항 스틸러스

포항스틸러스가 2일, K리그 통산 370경기 출전의 베테랑 오범석을 영입했다.


포철공고를 졸업하고 포항스틸러스에서 프로 데뷔했던 오범석은 포항을 떠난 지 13년 만에 친정팀으로 복귀하게 되었다. 등번호는 47번을 사용하게 된다.


2003년 포항에서 데뷔 이래 K리그 통산 370경기 15득점 11도움을 기록 중인 오범석은 수비형 미드필더 뿐만 아니라 측면 수비, 중앙 수비까지 소화 가능한 멀티 자원이다. 오범석의 합류는 주축 좌우 풀백이었던 심상민과 김용환의 입대로 인한 측면 수비 공백을 메워주고, 수비 라인 전반에서 선수단 운용의 숨통을 크게 틔워 줄 것으로 기대된다.


올 시즌 여름 이적시장 선수등록은 6월 25일부터 시작된다. 따라서 산술적으로 오범석의 경기 출전은 6월 26일 광주전부터 가능할 전망이다.


2일 오전 메디컬 테스트를 마친 오범석은 같은 날 오후 송라 클럽하우스로 합류해 기존 선수들과 손발을 맞출 예정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