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09 00시 기준
확진환자
14598 명
격리해제
13642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16803 명
25.9℃
실 비
미세먼지 11

<아내의 유혹> 장서희와 ´패밀리가 떴다´가 만나면?

  • [데일리안] 입력 2009.01.21 15:31
  • 수정
드라마 <아내의 유혹>과 ´패밀리가 떴다´를 절묘하게 합성한 패러디물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드라마 <아내의 유혹>과 ´패밀리가 떴다´를 절묘하게 합성한 패러디물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SBS 일일드라마 <아내의 유혹>의 장서희와 ‘패밀리가 떴다’가 만났다.

물론 이는 실제가 아니라 패러디속에서 일어난 일이다. 얼마 전 <아내의 유혹> 출연진들과 MBC <무한도전> 출연진들이 만난 패러디 ‘무도의 유혹’이 큰 인기를 끈데 이어, 이번에는 <아내의 유혹> 여주인공 은재역의 장서희가 ‘패밀리가 떴다’에 마치 출연한 듯한 캡처가 화제가 되고 있는 것.

드라마팬 ID ‘火花 ’가 만든 이 캡처모음에서는 스토리가 있다. 살펴보면 ‘패밀리가 떴다’ 출연진들은 아직 도착하지 않은 새로운 패밀리를 기다리고 있는데 이 와중에 장서희가 깜짝 등장하며 이야기가 시작된다.

제작진은 ‘패밀리가 떴다에 구느님이 떴다’는 자막으로 장서희를 반겼고, MC 유재석은 “예능프로에서 좀처럼 만나기 쉽지않았던..”이라는 말로 흥분을 감추지 못하고는 장서희에게 곧바로 “우리 패밀리들은 한 번도 할머니가 시킨 일을 못한 게 없었어요”라며 “구은재씨 할 수 있겠어요?”라고 물었다.

그러자 장서희는 다부진 표정으로 은재의 명대사 “할꺼예요. 해보겠습니다. 해볼게요”를 읊으며 요리솜씨를 발휘하기에 이르렀다. 잠시 후 장서희가 공들여 만든 요리가 공개되고, 유재석, 이효리, 이천희 등 출연자들은 “맛있다”며 감탄을 연발했다. 마지막으로, ‘패밀리의 크리스마스 만찬, 구느님의 칠면조 덕분에 행복했습니다’라는 자막이 흐르며 ‘패밀리가 떴다’ 한편이 끝이 났다.

이에 많은 네티즌들은 “‘무도의 유혹´에 이어 이번 ‘패떳’ 패러디편도 재미있다”“실제로 장서희가 ‘패밀리가 떴다’에 출연하면 대박일 것 같다” “할꺼예요. 해보겠습니다. 해볼게요라는 대사 정말 잘 패러디되었다”며 호응을 보냈다.

장서희는 “최근 드라마 촬영도중에 <아내의 유혹>을 패러디한 작품들을 보면서 즐거워하고 있는데, 이번 패러디를 보니까 내가 ‘패밀리가 떴다’에 출연했었나?하는 착각이 들 정도로 잘 만들었다. 너무 재미있다”며 “이처럼 많은 팬분들이 <아내의 유혹>에 관심과 사랑을 보내주셔서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더불어 내가 맡은 매력적인 구은재 역할을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며 고마워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