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3 10시 기준
확진환자
11590 명
격리해제
10467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7865 명
26.4℃
맑음
미세먼지 68

삼성전자, 차세대 슈퍼컴퓨터용 '800GB Z-SSD' 출시

  • [데일리안] 입력 2018.01.30 11:00
  • 수정 2018.01.30 11:01
  • 이홍석 기자

5배 빠른 응답속도...AIㆍ빅테이터ㆍIoT 분야 최적화

올해 본격 상용화...제품 라인업 지속 확대

삼성전자 차세대 슈퍼컴퓨터용 삼성전자 차세대 슈퍼컴퓨터용 '800GB(기가바이트) Z-SSD' 제품.ⓒ삼성전자
5배 빠른 응답속도...AI·빅테이터·IoT 분야 최적화
올해 본격 상용화...제품 라인업 지속 확대


삼성전자는 기존 고성능 솔리드스테이트드라이브(SSD)보다 응답 속도가 5배 이상 빠른 세계 최고 성능의 '800GB Z-SSD'를 업계 최초로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해 세계 최초로 Z-SSD를 개발한 삼성전자는 '800GB Z-SSD' 제품을 출시하며 3차원 V낸드 플래시 기술로 새로운 프리미엄 시장을 열었다.

인공지능(AI)·빅데이터·사물인터넷(IoT) 등과 같은 차세대 시장에서 캐시 데이터, 로그 데이터의 초고속 처리·분석에 최고 효율의 솔루션을 제공하게 됐다.

캐시 데이터(Cached Data)는 자주 사용하기 위해 별도로 임시 저장된 데이터를, 로그 데이터(Log Data)는 사용사가 웹사이트에 다양한 형태로 접속시 웹 서버에 엑세스 로그 등 형태로 축척된 데이터를 말한다.

삼성전자가 이번에 출시한 '800GB Z-SSD'는 ▲3비트 V낸드보다 읽기 속도가 10배 이상 빠른 Z-NAND ▲고속 응답 컨트롤러 ▲1.5GB용량의 초고속 초절전 LPDDR4 모바일 D램 등을 탑재해 기존 3비트 기반 고성능 NVMe SSD(PM963)의 쓰기응답 속도보다 5배 이상 빠른 16㎲(마이크로세컨드·100만분의 1초)와 1.7배 빠른 임의 읽기 성능 750K IOPS를 구현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 '800GB Z-SSD'는 800GB를 매일 30번씩 쓰는 경우에는 최대 5년의 사용 기간을 보증하며 일일 사용량이 이를 더 초과할 경우에는 최대 총 쓰기 사용 용량을 4만2000테라바이트(TB)까지 보증한다. 4만2000TB는 풀HD영화(5GB 기준)을 840만번을 쓰고 지울 수 있는 용량이다.

특히 최고 용량과 성능을 동시에 구현하면서도 신뢰성을 크게 높였다. 평균 무고장 시간)(MTBF·Mean Time Between Failures)을 200만시간으로 2배 높여 Z-SSD를 탑재한 시스템이 최고의 '성능', '내구성', '신뢰성'을 동시에 구현할 수 있게 했다.

삼성전자는 기존 PC SSD, 엔터프라이즈 서버 및 스토리지 SSD, 소비자 SSD 시장을 주도하고 있으며, 이번 '800GB Z-SSD' 출시로 차세대 슈퍼컴퓨터(HPC)용 SSD 등 프리미엄 SSD 시장에서도 확고한 제품 경쟁력을 확보했다고 강조했다.

한진만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상품기획팀장(전무)은 "이번에 용량을 더욱 높인 Z-SSD 출시로 글로벌 슈퍼컴퓨터 고객들에게 IT 투자 효율을 더욱 높인 차세대 솔루션을 제공하게 됐다"며 "향후에도 더욱 높은 용량과 제품 경쟁력을 갖춘 차세대 Z-SSD를 적기에 개발하여 프리미엄 SSD 시장을 지속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연내에 두 개의 연결 포트로 가용성을 확장해 시스템 성능을 더욱 향상시킬 수 있는 '2세대 듀얼 포트(Dual Port) Z-SSD 라인업'을 출시해 Z-SSD 라인업을 확대하며, 프리미엄 스토리지 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에 출시된 제품은 3세대(48단) V낸드 기반으로한 '1세대 싱글 포트(Single Port) Z-SSD 라인업(800GB/240GB)'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내달 11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국제반도체회로학회 2018'에서 프리미엄 시장을 이끌 첨단 Z-SSD 핵심 기술과 라인업을 발표할 예정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