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4 10시 기준
확진환자
11629 명
격리해제
10499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8199 명
18.5℃
박무
미세먼지 42

금감원, 올해 은행부문 금융감독 "영업행태·지배구조 등 중점 점검"

  • [데일리안] 입력 2018.03.06 15:00
  • 수정 2018.03.06 10:51
  • 배근미 기자

은행 및 지주사, 은행연합회 관계자 참석한 가운데 은행부문 감독방향 발표

"건전성·수익성 개선 맞춰 자금중개기능 활성화…금융포용 적극 나서달라"

금융감독원이 올해 은행 부문에서 금융소비자에게 부당한 피해를 유발하는 시중은행들의 영업행태와 지배구조 및 채용절차 등 현장 투명성 강화를 위한 감독 강화에 주력하겠다고 6일 밝혔다.

금융감독원은 이날 은행 및 지주사 임직원과 은행연합회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도 은행부문 금융감독 업무설명회를 실시했다.

권인원 금감원 부원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최근 조직개편을 통해 전 권역의 영업행위 감독과 조사를 통할하는 매트릭스 조직을 신설해 전방위적인 소비자보호체계를 구축했다"며 "금융소비자에 부당한 피해를 유발하는 영업행태에 대해 검사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지배구조 및 채용절차 점검 등을 통해 금융현장의 투명성과 공정성 제고할 예정"이라며 "은행들의 건전성과 수익성 개선 추세에 맞추어 자금중개기능을 활성화하고 서민 및 취약계층에 대한 금융포용에도 적극 나서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금감원의 올해 은행부문 감독 및 검사방향에 대한 설명에 이어 참석자들의 의견 및 애로·건의사항 개진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또 IMF 아시아태평양지역본부의 켄이치로 카시와세 박사가 주제발표자로 나서 최근 경제여건 및 위험요인 점검과 해법을 모색하는 기회도 함께 마련됐다.

금감원 측은 이번 설명회에서 논의된 업계의 의견과 건의사항 등에 대해 향후 감독 및 검사업무에 적극 반영하는 한편 실효성 있는 감독업무 수행을 위해 은행업계 및 전문가 등과 지속적으로 소통의 장을 마련하겠다는 방침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