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2 10시 기준
확진환자
11541 명
격리해제
10446 명
사망
272 명
검사진행
28922 명
18.5℃
튼구름
미세먼지 34

2019학년도 초․중․고 검정교과서 가격 인하…최대 24%까지

  • [데일리안] 입력 2019.02.20 10:54
  • 수정 2019.02.20 10:55
  • 김민주 기자

초5~6학년 6%, 중2학년 24%, 고교 전 교과 평균 4% 인하

초5~6학년 6%, 중2학년 24%, 고교 전 교과 평균 4% 인하

교육부는 20일 교육부는 20일 '교과용도서심의회'를 개최하여 2019학년도 검정도서 신간본 가격을 심의·의결했다. ⓒ연합뉴스

올해 검정교과서 신간본 평균가격은 전년도와 비교해 초등학교 5~6학년은 6%, 중학교 2학년은 24%, 고등학교 전 교과는 4% 수준으로 각각 인하될 것으로 보인다.

교육부는 20일 ‘교과용도서심의회’를 개최해 2019학년도 검정도서 신간본 가격을 심의‧의결했다.

초등학교 5~6학년은 음악‧미술‧체육‧영어‧실과 10책이 해당되며, 평균가격은 4,670원으로 2018년 보다 317원 인하됐다.

중학교 2학년은 국어‧영어‧수학‧과학 5책이며, 평균가격은 6,856원으로 2018년 대비 2,172원 대폭 인하됐다.

2015 개정 교육과정이 반영된 고등학교 교과서는 2018~2019학년도에 걸쳐 총 38책 245도서가 개발됐고, 평균가격은 7,625원으로 2009 개정 교육과정 교과서 대비 315원 인하됐다.

전반적인 가격 인하 요인은 새 교육과정의 학습량 적정화 기조에 따라 신간본 교과서의 평균 쪽수가 23% 감소했고, 특히 중학교의 경우 종전 가격은 출판사 희망가격으로 인하폭이 큰 것으로 분석된다.

아울러 교육부는 출판사의 공정이윤을 보장하고 교과서 품질을 제고하기 위해 협상 과정에서 교과서 기획연구비 및 심의본 제작비 증액 등 출판사의 가격인상 요구도 일부 수용했다.

교육부는 회계법인이 조사한 인쇄‧제조 공정별 단가를 적용하여 도서별 권고가격을 산출하고 지난 1월부터 총 3차례에 걸쳐 출판사와 가격 협상을 진행했다. 이에 2018학년도에 이어 2019학년도에도 총 18개 검정출판사 모두 권고가격에 합의했다.

이상수 교육과정정책관은 이날 “교육물가 안정화를 유지하면서도 교과서 질 제고를 위한 출판사의 적정 이윤을 보장하는 균형점을 찾기 위해 출판사와 충분한 대화를 통해 합의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