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2 00시 기준
확진환자
25543 명
격리해제
23647 명
사망
453 명
검사진행
19813 명
8.9℃
실 비
미세먼지 19

'엘리펀트 송' 관객 평점 9점대…본격 흥행 가도

  • [데일리안] 입력 2019.12.10 15:33
  • 수정 2019.12.10 15:33
  • 이한철 기자
연극 연극 '엘리펀트 송' 공연 사진. ⓒ 나인스토리

연극 '엘리펀트 송'이 연이은 호평 속에 관객 평점 9.5점을 기록하며 본격적인 흥행가도에 올랐다.

특히 9년 만에 연극 무대로 돌아온 배우 정일우는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연극 연습에 몰두, 지난달 24일 프리뷰 첫 공연의 전석 매진을 시작으로 매회 객석을 가득 채우며 성공적인 무대 복귀전을 치렀다.

정일우는 최근 이석준과 함께 KBS '해피투게더4'에 출연, 연극 홍보에 적극적으로 나서 눈길을 끌기도 했다.

연극 '엘리펀트 송'은 돌연 흔적도 없이 사라져버린 의사 로렌스의 행방을 찾기 위해 병원장 그린버그가 그를 마지막으로 목격한 환자 마이클을 찾아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밀도 있게 그려낸 작품이다.

행방의 단서를 찾으려는 병원장 그린버그와 알 수 없는 코끼리 얘기만 늘어놓는 환자 마이클, 그리고 마이클이 유독 경계하는 수간호사 피터슨까지 세 사람의 대화가 치밀하게 엇갈리며 감동과 반전의 서스펜스를 유발한다.

지난 2017년 공연에 이어 다시 한번 '마이클' 역을 맡아 무대에 오르는 배우 곽동연은 브라운관과 무대를 오가는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엘리펀트 송' 작품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아낌없이 드러내는 한편 전보다 더욱 깊고 섬세해진 연기로 연일 호평세례를 받고 있다.

무엇보다 이번 작품에 대한 그의 남다른 애정표현은 이미 SNS상에서도 대단하기로 소문이 났다.

또한 생생한 캐릭터 해석으로 남다른 존재감을 입증하며 역대급 '마이클'로 급부상하고 있는 배우 강승호 역시 무대를 꽉 채우며 감동과 반전의 무대를 선사하고 있다. 3인 3색 개성 넘치는 연기력으로 극중 '마이클'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고 있는 정일우, 강승호, 곽동연은 상대역으로 만나는 '그린버그' 역의 이석준, 고영빈, 양승리, '피터슨' 역의 고수희, 박지아, 이현진과 매회 색다른 매력으로 연기 앙상블을 조합하며 환상의 시너지를 선보인다.

공연을 본 관객들은 "역시 믿고 보는 극 (예매자 qazqaz1**)", "겨울엔 엘송 (예매자 chaerin7**)", "잠시 후를 예측할 수 없는 작품 (예매자 faykre**)", "마이클과 그린버그의 가슴 따뜻한 심리전 (예매자 minji88**)" 등의 호평을 남기며 작품의 여운을 이어갔다.

극중 크리스마스를 배경으로 가슴을 울리는 감동과 반전의 서스펜스를 선보이며 관객들의 마음을 훔치고 있는 연극 '엘리펀트 송'은 예스24스테이지 3관에서 내년 2월 2일까지 공연을 이어갈 예정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