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6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25 명
격리해제
10275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2044 명
16.8℃
온흐림
미세먼지 18

현대백화점, 신촌점에 ‘세포라’ 오픈

  • [데일리안] 입력 2020.01.11 12:03
  • 수정 2020.01.11 12:04
  • 최승근 기자 (csk3480@dailian.co.kr)

작년 11월 본관 화장품 매장도 대대적 리뉴얼

“젊은층이 찾는 ‘뷰티 메카’로 자리매김 할 것”

현대백화점 신촌점 유플렉스 1층 세포라 매장 전경현대백화점 신촌점 유플렉스 1층 세포라 매장 전경

현대백화점 신촌점에 글로벌 뷰티 리테일러 ‘세포라’가 들어선다. 글로벌 명품 기업 루이비통모에헤네시(LVMH) 그룹이 운영하는 ‘세포라’는, 현재 프랑스·미국·이탈리아·중국 등 세계 34개국에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현대백화점은 지난 10일 신촌점 유플렉스 1층에 글로벌 뷰티 리테일러 ‘세포라(Sephora)’를 오픈했다. 232㎡(약 70평) 규모로, 일반 화장품 매장(34㎡·10평)보다 7배 가량 크다.


‘밀레니얼 하우스’를 표방하며 20·30대 맞춤 MD를 갖춘 신촌점 유플렉스에 입점하는 세포라 매장에서는 밀레니얼 세대(1981년~1996년 출생자)와 Z세대(1997년 이후 출생자)를 겨냥한 국내외 화장품 60여 종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타르트(tarte), 후다 뷰티(Huda Beauty), 아나스타샤 베버리힐즈(Anastasia Beverly Hills) 등 세포라에서만 선보이는 독점 브랜드도 대거 입점한다.


전 세계적으로 운영되고 있는 세포라 특유의 고객 체험 서비스 공간과 서비스도 선보인다. 고객이 15분간 메이크업 서비스를 받아볼 수 있는 '뷰티 스튜디오’가 매장 가운데 들어서는가 하면, 화장품 전문가인 '뷰티 어드바이저’가 고객 피부 상태를 진단하고 맞춤형 스킨케어 제품을 추천하는 '스킨 크레더블(SkinCredible)' 서비스도 제공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세포라 오픈으로 신촌점은 국내 최고 수준의 뷰티·화장품 브랜드를 갖추게 됐다”며 “그동안 백화점에서 보기 힘들었던 브랜드와 다양한 체험 공간과 서비스를 앞세워 새로운 MD와 경험을 중요시 하는 젊은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쇼핑 환경을 제공하는 ‘뷰티 메카’로 자리매김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앞서 현대백화점 신촌점은 지난해 11월, 본관 1층 화장품 매장(약 250평 규모)을 5년만에 대대적으로 리뉴얼했다.


고객이 직접 화장품을 사용해 보고 구매할 수 있도록 ‘뷰티 체험존’과 ’셀프 테스트 바’ 등 체험 시설을 대폭 확대하고, 최근 젊은 고객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아쿠아디파르마·산타마리아노벨라 등 글로벌 향수 브랜드와 프리미엄 바디용품브랜드 사봉을 새로 입점시켰다.


특히,고객이 전문 관리사에게 피부 관리를 받을 수 있는 별도의 공간인‘스파 룸(Spa room)’도 대폭 확대했다.


보통 백화점에 입점한 화장품 브랜드들은 점포별로 별도 공간에 마련된 ‘스파 룸’을 공용으로 사용하는데, 신촌점은 시슬리·라메르·겔랑 등 프리미엄 화장품 브랜드가 각각 개별적으로 ‘스파 룸’을 갖췄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