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30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41 명
격리해제
10398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6298 명
21.5℃
맑음
미세먼지 47

서부발전 사내벤처, 축산 악취저감 시연회 개최

  • [데일리안] 입력 2020.01.15 10:35
  • 수정 2020.01.15 10:35
  • 조재학 기자 (2jh@dailian.co.kr)

서부발전 사내벤처 관계자가 서산시 음암면 축협센터에서 ‘WP-녹스다운’을 이용한 암모니아 등 악취저감 및 축분퇴비 자원화 시연회를 진행하고 있다.ⓒ한국서부발전서부발전 사내벤처 관계자가 서산시 음암면 축협센터에서 ‘WP-녹스다운’을 이용한 암모니아 등 악취저감 및 축분퇴비 자원화 시연회를 진행하고 있다.ⓒ한국서부발전

한국서부발전은 사내벤처 (주)셀바이오가 지난 14일 서산축협센터에서 천연 휴믹물질(생태환경복원물질)과 바이오기술로 제조한 친환경 악취저감제 ‘WP-녹스다운’을 이용한 축분퇴비 자원화 시연회를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시연회는 축사 내 가축 분뇨에서 발생되는 암모니아 등의 악취 저감, 퇴비장 내 환경 및 퇴비 부숙도(유기물 분해로 안정화된 상태) 개선 등 ‘WP-녹스다운’ 제품의 주요 기능과 효과를 참석자들이 직접 체험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셀바이오에 따르면 대기 중에서 발생되는 2차 생성 미세먼지의 30%가 암모니아로 인해 만들어지며 암모니아의 70% 이상이 가축의 분뇨나 이를 활용한 비료에서 배출된다. 이 암모니아는 악취를 유발할 뿐 아니라 미세먼지 생성에 영향을 미치지만 실질적인 저감대책은 미미한 실정이다.


이날 시연회에서는 액상으로 포집된 암모니아 가스에 ‘WP-녹스다운’을 살포한 후 가스검지관법으로 93%의 저감률을 1차로 확인했다. 또 축산농가에서 가져온 다양한 축분(우분, 돈분, 돈뇨, 계분 등)을 시료로 해 축산 악취의 감소를 살펴본 결과 85% 줄은 것으로 나타났다.


셀바이오는 결과발표와 함께 ‘WP-녹스다운’ 제품에 포함된 천연 휴믹물질이 토양을 개량하는 효과도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날 시연회에 참석한 축산관계자는 관능검사를 통해 축산분뇨에서 악취가 거의 없을 정도로 개선됐다고 평가했다.


서부발전과 셀바이오는 민‧관 협력방안을 도출해 그동안 축산악취로 인한 주민들 간의 갈등을 해소하고 농‧축산업에서 발생하는 암모니아로 인한 2차 미세먼지를 저감시키기 위해 지속적으로 친환경제품 연구개발에 매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