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12 00시 기준
확진환자
13417 명
격리해제
12178 명
사망
289 명
검사진행
21830 명
24.7℃
실 비
미세먼지 12

수출입은행, ‘코로나19’ 피해 긴급구호에 5000만원 후원

  • [데일리안] 입력 2020.02.20 11:06
  • 수정 2020.02.20 13:41
  • 배근미 기자 (athena3507@dailian.co.kr)

전국재해구호협회, 수은 성금 활용해 ‘생필품 키트’ 구입…취약계층에 제공

수출입은행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지원에 나섰다. ⓒ수출입은행수출입은행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지원에 나섰다. ⓒ수출입은행

한국수출입은행(수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20일 밝혔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재해구호법에 의해 설립된 국내 유일 법정 재해구호단체로 각종 재난 피해자를 돕기 위한 모금·구호·배분 전문기관이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수은이 이날 전달한 성금으로 영양식과 의약품, 마스크, 손세정제, 세면도구세트 등으로 구성된‘생필품 키트’를 구입해 영등포 쪽방촌 등에 거주하는 취약계층에 제공할 방침이다.


수은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복지시설이 휴관하고, 무료급식까지 중단되는 경우가 있는 등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더욱 커지고 있다”면서 “이번에 수은이 제공하는 생필품 키트로 쪽방촌거주민들의 생활 안정과 감염 피해 예방에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