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6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25 명
격리해제
10275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2044 명
16.8℃
온흐림
미세먼지 18

“늘 하던 캐릭터 지루해?”…새 얼굴 선보이는 게임업계

  • [데일리안] 입력 2020.04.04 06:00
  • 수정 2020.04.04 04:57
  •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새 캐릭터에 이용자 감정 이입시켜 몰입도 ‘업’

게임빌-펄어비스, 업데이트로 신규 이용자몰이

게임업계가 이용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기 위해 최근 업데이트로 신규 캐릭터들을 선보이고 있다. 게임 속 다양한 캐릭터들은 이용자의 조작법에 따라 전투를 벌이고 성장해 나가며 다양한 이야기를 이끌어 간다. 캐릭터의 주요 임무는 이용자의 감정을 이입시켜 게임 몰입도를 높이는 것이다.


적절한 밸런스를 갖춘 신규 캐릭터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는 것은 게임에 활력을 불어넣고 재방문율을 상승시키기 위한 주요소로 꼽힌다. 새로운 캐릭터들은 이용자의 수집 욕구를 자극하는 것과 동시에 더욱 강해질 수 있다는 성장의 욕구를 충족시킨다.


게임빌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게임빌게임빌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게임빌

4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게임빌이 지난해 출시한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는 최근 신규 마트레이너인 수인족 ‘플라메쉬’와 ‘슈리’를 선보였다. 마트레이너는 선수 육성에 필수적인 캐릭터들로 레전드부터 루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등급이 존재한다. 상위 등급의 트레이너 일수록 훈련을 통해 더 큰 육성 보너스를 획득할 수 있다. 등급별 전용 장비를 통해 부족한 능력치를 대폭 올릴 수도 있다. 마트레이너와의 인연 맺기를 통해 중요한 포인트에 활용할 수 있는 슈퍼스킬을 전수받을 수 있다.


이번에 선보인 레전드 등급의 2루수 트레이너 플라메쉬는 선수 육성 시 ‘스킬 포인트’ 보상을 추가로 획득할 수 있다. 스타 등급의 중계투수 트레이너 ‘슈리’는 선수 육성 시 정신 능력치를 보너스로 얻는다. 신규 트레이너 등장을 기념하기 위해 ‘플라메쉬’과 ‘슈리’를 좀 더 쉽게 영입할 수 있도록 내달 13일까지 ‘영입 확률 업’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게임빌 모바일 액션 RPG ‘크리티카: 천상의 기사단’.ⓒ게임빌게임빌 모바일 액션 RPG ‘크리티카: 천상의 기사단’.ⓒ게임빌

히트 모바일 액션 역할수행게임(RPG) ‘크리티카: 천상의 기사단’도 신규 클래스인 ‘귀검제’를 새롭게 선보였다. 귀검제는 ‘귀검’을 사용해 ‘잔영’·‘발도’·‘베기’ 등 양한 공격을 적에게 퍼붓는다. 액션 RPG에 걸맞게 화려한 액션을 선보이며 어렵지 않은 조작 난이도로 초보 이용자들의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바타 상점에는 귀검제의 비주얼을 업그레이드시켜줄 전용 전신 아바타 ‘귀검의복’·‘레이드 드레스’·‘밤의 여신’이 추가됐다.


귀검제 등장을 기념해 접속 누적 일수에 따라 ‘캐럿’·‘골드’·‘25강 바포메트’ 등 클래스 성장에 필요한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는 ‘업데이트 출석부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게임빌 관계자는 “이용자들은 새롭게 등장한 귀검제와 함께 더욱 통쾌한 액션 RPG의 묘미를 느낄 수 있다”고 강조했다.


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펄어비스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펄어비스

펄어비스의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검은사막 모바일은 신규 각성 클래스 ‘홍련’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홍련은 지난해 7월 선보인 ‘란’ 캐릭터의 각성 클래스로 더욱 화려한 공격력을 갖추고 있다. 란은 검의 끝자락에 연결된 끈과 반월추로 이뤄진 무기를 자유자재로 다루며 민첩하고 가벼운 몸놀림으로 범위형 공격과 다양한 연계 공격을 펼쳐 이용자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새로운 각성 캐릭터 홍련은 란의 특성을 이어받아 주 무기인 ‘혈류인’과 보조 무기 ‘사슬’을 사용하며 화려한 검술로 넓은 범위의 공격을 가하는 것이 특징이다. 주요 스킬은 ‘절삭’·‘혈무림’·‘사슬바퀴’ 등이다. 혈무림은 란이 선보였던 ‘운무림’과 같이 빠른 이동이 가능한 경공 기술이다.


게임업계 관계자는 “이용자들에게 사랑받았던 란이 더욱 강력해진 각성 클래스 홍련으로 돌아온 만큼 더 많은 이용자의 호응이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