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8 10시 기준
확진환자
11344 명
격리해제
10340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2370 명
19.8℃
구름조금
미세먼지 31

삼성바이오로직스, 3공장 '사업 연속성 국제 표준' 획득

  • [데일리안] 입력 2020.05.19 16:19
  • 수정 2020.05.19 16:19
  • 이은정 기자 (eu@dailian.co.kr)

삼성바이오로직스는 글로벌 인증기관인 영국표준협회(BSI)로부터 3공장에 대한 사업 연속성 관리시스템 국제 표준인 ISO22301 인증을 추가로 획득했다고 19일 밝혔다. ⓒ삼성바이오로직스삼성바이오로직스는 글로벌 인증기관인 영국표준협회(BSI)로부터 3공장에 대한 사업 연속성 관리시스템 국제 표준인 ISO22301 인증을 추가로 획득했다고 19일 밝혔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글로벌 인증기관인 영국표준협회(BSI)로부터 3공장에 대한 사업 연속성 관리시스템 국제 표준인 ISO22301 인증을 추가로 획득했다고 19일 밝혔다.


ISO22301 인증은 중대 사고로 인한 기업의 사업 중단을 최소화하기 위해 국제표준화기구(ISO)가 정한 국제규격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2018년 4월 국내 제약·바이오 기업 중 처음으로 1, 2공장에 대한 ISO22301을 받았다. 이번 인증은 2018년 10월 가동을 시작한 3공장과 시험시설, 소규모 생산시설 등을 대상으로 추가로 이뤄진 것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지난해부터 1·2공장 외 3공장에 대한 사업 연속성 관리시스템 구축에 돌입했다.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위험 요인을 점검하는 한편 그에 대비한 가상훈련 등 위기상황 시 신속한 복구를 위한 시스템을 구축했다.


의약품 특성상 안정적인 생산과 공급이 무엇보다 중요하므로 이런 조치를 통해 고객사로부터 신뢰를 확보할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특히 바이오의약품 위탁생산(CMO) 사업은 계약 후 실제 상업 생산까지 3년 이상 소요되기 때문에 고객사가 한 번 계약을 체결하면 생산처를 변경하기 어렵다. 이 때문에 다국적제약사와 같은 고객사들은 계약체결 전 CMO 기업의 위기 대응 시스템을 필수적으로 확인한다.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장은 "우리가 생산하는 제품은 환자의 생명과 직결되는 만큼 어떠한 위기상황 속에서도 안정적인 수급을 보장할 수 있어야 한다"며 "1, 2, 3공장 등 전 생산시설에 대한 ISO22301 인증을 통해 고객사로부터 가장 신뢰받는 파트너로 인정받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