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10 00시 기준
확진환자
13338 명
격리해제
12065 명
사망
288 명
검사진행
23527 명
22.8℃
연무
미세먼지 6

양천구 탁구장 관련 8명 추가 확진…누적 17명

  • [데일리안] 입력 2020.06.06 15:49
  • 수정 2020.06.06 15:51
  • 이유림 기자 (lovesome@dailian.co.kr)

서울 관악구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에서 의료진들이 코로나19 감염 안전 진료 부스를 이용해 검진하고 있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서울 관악구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에서 의료진들이 코로나19 감염 안전 진료 부스를 이용해 검진하고 있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서울 양천구 탁구장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오고 있다.


양천구는 6일 탁구장 관련 신규 확진자가 8명이라고 밝혔다.


양천구에서는 52세 남성(탁구장 관련 첫 확진자인 양천 38번, 신월 4동)이 지난달 28일부터 지난 3일 사이 양천탁구클럽, 스마일탁구장, 목동탁구클럽 등 관내 탁구장 3곳을 다녀온 뒤 4일 확진됐다.


양천구가 현재까지 파악한 탁구장 관련 누적 확진자는 17명이다. 날짜별로는 4일 1명, 5일 8명, 6일 8명 등이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언제든지 예기치 못한 곳에서 코로나19 감염 사례가 발생할 수 있으니 다중이용시설에서는 사람 간 일정한 거리를 두고 마스크를 잘 쓰는 등 주의해야 한다"며 "나와 우리 지역사회의 안전을 위해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에 힘써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