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13 00시 기준
확진환자
13479 명
격리해제
12204 명
사망
289 명
검사진행
21845 명
21.1℃
온흐림
미세먼지 7

NH프라임리츠, 상장 후 첫 배당금 지급 결의

  • [데일리안] 입력 2020.06.28 10:03
  • 수정 2020.06.28 10:03
  •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프랑스 파리 소재 EQHO 빌딩 전경.ⓒ엔에이치프라임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프랑스 파리 소재 EQHO 빌딩 전경.ⓒ엔에이치프라임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

엔에이치프라임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이하 NH프라임리츠)는 지난 26일 영등포구 소재 NH농협리츠운용 본사 대회의실에서 이사회를 열고 지난해 12월 상장된 후 첫 배당금 지급을 결의했다고 28일 밝혔다. 배당금액은 주당 127원으로 연 환산시 공모가(5000원) 기준 5%를 상회하는 수준이다. 이번 배당금은 다음 달 28일로 예정된 정기주주총회 결의 후 오는 8월 중 지급 될 예정이다.


특히 NH프라임리츠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이하 코로나19) 영향에도 불구하고 편입된 4개 자산의 현재 시점 공실률이 평균 1%대 수준으로 도심과 강남의 평균 시장공실률 8.8%와 4.8% 대비 현저히 낮은 수준을 보이고 있다.


이번 이사회에서는 NH프라임리츠의 추가 자산편입에 대한 결의도 이뤄졌다. NH농협리츠운용은 지난해 12월 NH프라임리츠 상장 이후 추가자산 편입을 위해 13개 이상의 물건을 검토해왔고, 이중 신용도가 우수한 우량 임차인을 확보하고 있는 해외 프라임급 오피스의 부동산 수익증권을 취득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신규 편입 자산은 글로벌 명품 브랜드 구찌가 주요 임차인으로 있는 195브로드웨이빌딩(미국 뉴욕 소재), 글로벌 회계법인인 KPMG와 프랑스은행 등이 임차인으로 있는 EQHO타워(프랑스 파리 소재), 핀란드 최대 금융사인 OP금융그룹과 핀란드 국세청이 장기 임차하고 있는 OP금융그룹사옥 빌딩(핀란드 헬싱키 소재)이다.


NH프라임리츠 운용을 총괄하고 있는 이종은 NH농협리츠운용 투자운용본부 본부장은 "코로나19에도 영향이 미미한 우량 임차인으로 구성된 프라임급 오피스 자산과 연평균 5%를 상회하는 높은 배당률은 NH프라임리츠의 강점"이라며 "이번 첫 번째 결산을 통해 NH프라임리츠의 안정성을 시장에서 확인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하반기 유상증자로 국내외를 아우르는 프라임급 자산 포트폴리오의 완성을 통해 시가총액이 확대돼 유동성과 거래량이 상당부분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글로벌 리츠지수 편입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