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08 00시 기준
확진환자
14562 명
격리해제
13629 명
사망
304 명
검사진행
16105 명
24.7℃
실 비
미세먼지 10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코로나19 속 온·오프 하이브리드 개막

  • [데일리안] 입력 2020.07.10 09:15
  • 수정 2020.07.10 09:16
  • 부수정 기자 (sjboo71@dailian.co.kr)

ⓒ부천국제영화제ⓒ부천국제영화제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가 9일 개막, 8일간의 여정을 시작했다.


BIFAN은 이날 오후 7시 부천시 상동 CGV소풍에서 제24회 BIFAN 개막작 상영회를 열고 영화제 개막을 선언했다. 이번 영화제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다수의 행사나 프로그램이 축소됐다.


이에 따라 개막식은 '개막작 상영회'로 축소해 진행했다. 개막장 상영회 행사장인 CGV소풍 10번관은 거리 두기를 적용해 80명만 입장이 허용됐다.


장덕천 BIFAN 명예조직위원장, 정지영 BIFAN 조직위원장, 신철 BIFAN 집행위원장, 작품 감독·배우, 영화산업 관계자 등 참석자들은 발열 점검, 손 소독, 에어 샤워, QR코드 문진표 작성 등 방역 절차를 거쳐 행사장에 입장했다.


개막작 상영회는 사회자로 나선 배우 예지원의 진행에 따라 개막 선언식, 영화제 홍보 영상 상영, 심사위원 소개, 개막작 감독·배우 무대인사,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母校(모교)' 상영 순으로 진행됐다.


정지영 조직위원장은 개막 선언식에서 "언택트 시대에 영화제란 어떤 모습이어야 하는가에 중점을 두고 고민했다"며 "새로운 극장 문화가 생길 것으로 전망되는 이 시점에 개최되는 BIFAN은 영화와 관객의 관계에 대한 새로운 지점을 발견하는 계기가 되리라 전망한다"고 밝혔다.


이날부터 16일까지 CGV소풍과 온라인 동영상 플랫폼인 '왓챠'에서 열리는 이번 영화제는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해 온·오프라인을 병행한 '하이브리드(hybrid) 영화제'로 진행된다.


오프라인 극장은 CGV소풍 1곳만 운영하는 대신 왓챠에 온라인 전용관을 운영한다. 영화제에 출품된 작품은 42개국 149편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