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09 00시 기준
확진환자
14598 명
격리해제
13642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16803 명
25.8℃
실 비
미세먼지 9

LG전자, ‘이노베이션 카운실’ 발족...미래 신성장 모색

  • [데일리안] 입력 2020.07.14 11:04
  • 수정 2020.07.14 14:58
  • 이홍석 기자 (redstone@dailian.co.kr)

박일평 CTO 의장으로 AI·빅데이터·로봇·모빌리티·클라우드 전문가 12명 참여

글로벌 전문가 다양한 시각 및 인사이트 통해 미래기술과 신사업 기회 발굴

박일평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앞줄 왼쪽에서 세번째)가 14일 첫 번째 이노베이션 카운실을 비대면 온라인 화상회의로 개최한 뒤 참가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LG전자박일평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앞줄 왼쪽에서 세번째)가 14일 첫 번째 이노베이션 카운실을 비대면 온라인 화상회의로 개최한 뒤 참가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LG전자

LG전자는 최근 디지털 전환에 기반한 연구개발(R&D) 혁신을 위해 글로벌 전문가와 교류하는 ‘이노베이션 카운실(Innovation Council)’을 발족했다고 14일 밝혔다.


회사는 빠르게 변하는 시장환경에 대비하기 위해 오픈 이노베이션 관점에서 다양한 시각과 인사이트를 통해 미래기술과 신사업 기회를 발굴하기 위해 조직을 발족했다고 설명했다.


이 카운실은 박일평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사장)가 의장을 맡고 인공지능(AI)·빅데이터·클라우드·로봇·모빌리티 등 각 분야 전문가 12명이 참여한다.


카운실 멤버는 로봇 공학계의 세계적인 권위자이자 지능형 로봇 스타트업(신생벤처)인 로버스트 AI의 로드니 브룩스 CTO, 글로벌 결제서비스 기업 페이팔의 스리 시바난다 CTO,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 아마존웹서비스의 아드리안 콕크로프트 클라우드 아키텍처 전략담당 부사장, 네트워크 솔루션 업체 시스코의 킵 콤튼 클라우드 플랫폼 및 솔루션그룹 부사장, 하이파이 오디오 전문업체 매킨토시그룹의 제프 포지 최고경영자(CEO) 등이다.


LG전자는 14일 첫 번째 이노베이션 카운실을 열고 멤버들과 미래기술 트렌드와 산업동향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국가간 이동이 어려운 상황을 고려해 이번 모임을 비대면 온라인 화상회의로 진행했다. 이날 모임에는 AI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인 앤드류 응과 차상균 서울대학교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장(교수)도 참석했다.


박일평 사장은 이번 첫 카운실에서 LG전자가 제조업을 넘어 인공지능 등 차별화된 소프트웨어(SW) 기술에 기반한 새로운 서비스와 솔루션으로 사업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간다는 디지털 전환 비전을 공유했다.


또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각 산업의 변화 방향’이라는 주제로 초청 연사인 차상균 교수와 모빌리티·로보틱스 분야의 전문가가 각각 발제를 하고 카운실 멤버들이 자유롭게 토론했다.


멤버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글로벌 경기침체 상황에서 디지털 전환을 통해 유연하게 대처해 성공한 사례를 공유했다. 또 뉴노멀 시대에 고객들의 변화된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홈 사물인터넷(IoT), 로보틱스, 모빌리티 등 미래기술과 신사업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박일평 사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고객·시장·기술에 대응하기 위해 각 분야의 글로벌 전문가들과 체계적인 네트워킹이 필요하다”며 “디지털전환에 기반해 미래기술 역량과 신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방법을 전문가들과 함께 모색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일평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사장).ⓒLG전자박일평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사장).ⓒLG전자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