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5 00시 기준
확진환자
25836 명
격리해제
23869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1684 명
11.9℃
맑음
미세먼지 34

'출사표' 나나, 오뚝이 정신 구세라로 '치열한 생존기' 열연

  • [데일리안] 입력 2020.07.24 13:59
  • 수정 2020.07.24 13:59
  • 류지윤 기자 (yoozi44@dailian.co.kr)

나나ⓒKBS2나나ⓒKBS2

배우 나나가 드라마 ‘출사표’에서 인물의 혹독한 성장통을 섬세하게 그려내 몰입도를 높였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2 수목 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에서 구세라(나나 분)는 언제 어디서든 민원을 해결하려 애쓰는 정의로운 구의원의 면모를 보여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추경 예산을 추진하던 구세라는 각서까지 쓰고 찬성 표를 약속했던 의원들이 표결 당일 배신하자 금방이라도 울 것 같은 표정으로 심란함을 감추지 못했다. 매번 부당한 일에 크게 분노하고 속시원하게 사이다를 날리던 것과는 상반된 모습이었다.


구세라의 구의회 복귀 날, 의장 보궐선거 공고문이 올라왔고 구세라는 자신의 표를 윤희수(유다인 분)에게 밀어주기로 결심했다. 그러나 예상과 다르게 조맹덕(안내상 분)의 계획으로 자신이 의장에 당선되자 충격에 빠졌다. 게다가 수행비서로는 전 남자친구 김민재(한준우 분)가 지정됐다.


구세라는 이를 알게 된 서공명(박성훈 분)이 자신이 직접 수행비서를 하겠다고 하자 의심쩍어 했다. 이에 계속해서 구세라와 얽히려는 김민재와 이를 질투하고 신경 쓰는 서공명의 관계가 어떤 변화를 맞을지 향후 전개에 궁금증을 높였다.


구세라는 추경안이 무산되고 경비원들의 해고가 자신 때문이란 죄책감에 사과했고 직접 고용센터 일자리 정보를 전하며 도움이 되고자 끝까지 고군분투하는 면모로 시청자들의 응원을 끌어냈다.


나나는 계속되는 위기에도 자신만의 방식으로 씩씩하게 극복하며 한층 성숙해지는 구세라의 오뚝이 정신을 사랑스럽고 현실감 있게 안방극장에 풍성한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KBS2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에 방송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