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0 00시 기준
확진환자
14626 명
격리해제
13658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16396 명
27.6℃
박무
미세먼지 18

그랜드 조선 부산, 폭우 피해로 8월 개장 연기

  • [데일리안] 입력 2020.07.31 16:28
  • 수정 2020.07.31 16:29
  • 임유정 기자 (irene@dailian.co.kr)

지난23일,부산지역 이례적인 폭우로 지하 주차장 일대 침수 피해 입어

지하 주차장 입구 차수문 추가설치 등 안전대책 대폭 강화, 재발방지 노력

기존 예약고객에 대한 조치에도 최선,사과 의미 담아1박 무료숙박권 제공

그랜드조선부산ⓒ조선호텔그랜드조선부산ⓒ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이 오는 8월 25일로 예정된 그랜드 조선 부산 개장을 연기한다고 밝혔다.


신세계조선호텔은 지난 23일 부산지역에 쏟아진 이례적인 폭우로 지하주차장 일대가 침수됐다. 이로 인해 기계실과 전기실 등 운영 주요 시설이 침수되는 피해가 발생해 이에 대한 복구를 위해 부득이하게 개장 연기를 결정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신세계조선호텔은 이번 복구를 이전 상태의 원상회복에 그치지 않고 원천적인재발 방지를 위해 안전 장치를 대폭 강화하는데 초점을 맞출 계획이다.


이번 침수피해를 계기로 안전 상태를 면밀히 살펴, 사고 재발을 원천적으로 방지해 고객이 어떠한 상황에서도 안전하고 안심하며 머물 수 있는 호텔로 만들겠다는 의지다.


특히, 지하주차장으로 유입되는 우수를 원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기존에 있던 1차 차수막을 강화하는 한편, 유입 경로를 완전히 차단할 수 있도록 2차 차수시설을 신규 설치키로 했다.


또한 개장에 맞춰 이미 호텔을 예약한 고객의 불편을최소화하기 위한 조치에도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먼저, 7월31일부터 예약 고객을 대상으로 개별 안내를 진행, 예약 취소를 안내하는 한편,사과의 의미로 개장 이후에 사용할 수 있는 객실 무료 숙박권 (1박)도 제공할 계획이다.


또, 부득이하게 해당 기간 내 꼭 부산에 머무르셔야 하는 고객에 대해서는 인근부산 웨스틴조선호텔로 연계할 수 있는 방안도 마련키로 했다.


신세계조선호텔은 “예기치 못한 천재지변으로 인한 개장 연기로 고객에게 불편을끼친 점에 대해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며, “이를 계기로 더욱 안전하고,편안한 호텔을 준비해 고객을 맞을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세계조선호텔은 개장 일정 등 추가적인 일정이 확정되는 데로 추가 발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