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9-23 00시 기준
확진환자
23216 명
격리해제
20650 명
사망
388 명
검사진행
20527 명
20.1℃
온흐림
미세먼지 9

신협 모바일 '온뱅크', 출시 6개월 만에 예적금 1조원 돌파

  • [데일리안] 입력 2020.08.06 09:37
  • 수정 2020.08.06 09:37
  • 배근미 기자 (athena3507@dailian.co.kr)

신협 "저금리 시대, 모바일에서도 가능한 비과세혜택이 인기비결"

터치 몇 번으로 송금하는 간편이체 서비스, 전체 비중 78% 육박

신협중앙회 모바일 통합플랫폼 ‘온(ON)뱅크’가 출시 6개월 만에 가입자 40만 명, 예‧적금 1조원을 돌파했다. ⓒ신협중앙회신협중앙회 모바일 통합플랫폼 ‘온(ON)뱅크’가 출시 6개월 만에 가입자 40만 명, 예‧적금 1조원을 돌파했다. ⓒ신협중앙회

신협중앙회 모바일 통합플랫폼 ‘온(ON)뱅크’가 출시 6개월 만에 가입자 40만 명, 예‧적금 1조원을 돌파했다.


6일 신협중앙회에 따르면 올해 초 출시된 '온(ON)뱅크'는 코로나19로 높아진 언택트 수요와 맞물려 출시 6개월 만에 예‧적금 총액 1조원을 돌파했으며, 7월말 기준 1조 4534억 원을 기록했다. 이용자 수 역시 매주 평균 1만여 명이 가입하는 등 지속적인 이용자 유입으로 40만 8천명을 유치했다.


신협 측은 상호금융 최초로 비대면 조합원 가입과 출자금 계좌개설이 가능하다는 점을 온뱅크의 인기 비결로 꼽았다. 그동안 신협의 비과세 상품을 이용하려면 영업점을 직접 방문해야 했지만 모바일 플랫폼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비과세 혜택을 누릴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 온(ON)뱅크로 가입한 예‧적금 1조4534억 원 중 39%에 해당하는 5671억 원이 비과세 상품으로 저금리 기조 속에 모바일에서도 서민들의 알뜰 재테크 상품이 인기몰이를 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터치 몇 번으로 간편하게 송금하는 온(ON)뱅크 간편이체 서비스도 인기다. 간편이체는 OTP와 같은 보안매체 없이 200만원까지 계좌 송금이 가능하며, 카카오톡, 메시지 이체시 수수료 없이 100만원까지 간편하게 송금 가능하다. 7월말 기준 전체 이체건수의 78%가 간편이체로 진행돼 이용자들의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이밖에도 생계형 긴급자금 및 신규대출 수요자를 위해 모바일 신속대출 서비스, 공제상품 가입 및 청구도 가능해 온(ON)뱅크 이용자는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신협은 여세를 몰아 오는 8일 상호금융권 최초 '신협 디지털 창구'를 출범하고 다음달 중에는 손바닥 정맥을 활용한 바이오인증 서비스를 도입한다는 계획이다.


신협중앙회 정인철 디지털금융본부장은 “내 손안에서 누리는 비과세 혜택, 간편이체 등 이용자 편의를 최우선을 고려한 것이 온(ON)뱅크의 인기요인으로 분석된다”며,“앞으로도 이용자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더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