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9-25 00시 기준
확진환자
23455 명
격리해제
20978 명
사망
395 명
검사진행
19575 명
25℃
온흐림
미세먼지 12

[데일리안 여론조사] '추미애 사태' 20대 범보수 45.9%까지 증가

  • [데일리안] 입력 2020.09.16 11:00
  • 수정 2020.09.16 10:51
  • 이유림 기자 (lovesome@dailian.co.kr)

알앤써치 '국민들은 지금' 정기 여론조사

20대 범보수 응답, 추미애 사태 이후 증가세

9월 첫째주 30%→둘째주 38%→셋째주 45%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지난8월25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참석했다.ⓒ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지난8월25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참석했다.ⓒ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자신의 정치 성향이 보수 또는 중도보수라고 응답한 20대의 범(凡)보수 응답률이 9월 초부터 15%p가량 늘어나 45.9%를 기록했다.


병역 이슈에 민감한 20대들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의 군 복무 특혜 의혹을 계기로 보수로 돌아섰다는 분석이 나온다.


데일리안이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에 의뢰해 실시한 9월 셋째 주 정례조사에 따르면, 자신의 정치 성향이 보수 또는 중도보수라고 응답한 비율은 39.4%, 진보 또는 중도진보라고 응답한 비율은 41.2%였다.


지난주 조사와 비교하면 범보수 응답률은 1.8%p, 범진보 응답률은 0.9%p 줄었다.


성향별로는 중도보수라고 응답한 비율이 26.6%로 가장 높았고, 중도진보(25.2%), 진보(16.0%), 보수(12.8%) 순이었다. 잘 모름은 19.4%였다.


데일리안이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에 의뢰해 실시한 9월 셋째 주 정례조사에 따르면, 자신의 정치 성향이 보수 또는 중도보수라고 응답한 비율은 39.4%, 진보 또는 중도진보라고 응답한 비율은 41.2%였다.ⓒ데일리안 박진희 그래픽디자이너데일리안이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에 의뢰해 실시한 9월 셋째 주 정례조사에 따르면, 자신의 정치 성향이 보수 또는 중도보수라고 응답한 비율은 39.4%, 진보 또는 중도진보라고 응답한 비율은 41.2%였다.ⓒ데일리안 박진희 그래픽디자이너

연령별로는 20대에서 범보수 응답이 45.9%(범진보 30.7%)로 가장 높았다. 이어 △60대 44.4%(범진보 33.2%) △50대 40.1%(범진보 45.4%) △30대 31.8%(범진보 49.7% △40대 31.6%(51.5%) 순이었다.


특히 20대의 범보수 응답률은 '추미애 사태'가 벌어진 9월 초부터 증가세를 보였다. 9월 첫째주 정례조사에서 30.3%로 시작해, 둘째주 조사에서 7.7%p 늘어난 38.0%로 조사됐다. 이번 셋째주 조사에서 또한번 7.9%p 늘어나 45.9%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대구·경북 54.0%(범진보 31.9%) △부산·울산·경남 43.3%(범진보 34.7%) △강원·제주 42.4%(범진보 28.7%) △대전·충청·세종 42.1%(범진보 38.2%) △서울 40.1%(범진보 41.3%) △경기·인천 36.1%(범진보 49.0%) △전남·광주·전북 23.0%(범진보 45.3%) 순으로 범보수 응답이 높게 나타났다.


성별로는 △남성(범보수 42.9%, 범진보 43.0%) △여성(범보수 35.8%, 범진보 39.6%)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지난 14~15일 전국 성인남녀를 대상으로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무선 100% RDD 자동응답방식으로 진행했다. 전체 응답률은 6.1%로 최종 1007명(가중 1000명)이 응답했다. 표본은 올해 2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기준에 따른 성·연령·권역별 가중값 부여(셀가중)로 추출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p다. 자세한 내용은 알앤써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