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8 00시 기준
확진환자
26146 명
격리해제
24073 명
사망
461 명
검사진행
22904 명
12.6℃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32

지역난방공사, 학대피해아동에 5년연속 '사랑의치료비' 지원

  • [데일리안] 입력 2020.09.25 17:14
  • 수정 2020.09.25 17:14
  • 유준상 기자 (lostem_bass@daum.net)

온라인 모금으로 국민 참여 캠페인…심리치료실 '온(溫) 에너지' 개보수

사랑의 치료비 현판식(좌측 3번째 지역난방공사 사회가치혁신부 최금숙 부장, 우측 3번째 굿네이버스 경기시흥지부 문상록 지부장) ⓒ지역난방공사사랑의 치료비 현판식(좌측 3번째 지역난방공사 사회가치혁신부 최금숙 부장, 우측 3번째 굿네이버스 경기시흥지부 문상록 지부장) ⓒ지역난방공사

한국지역난방공사는 학대 피해 아동들의 심리치료를 지원하는 '사랑의 치료비<온(溫)-니유(Need You)>' 사업을 올해에도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와 공동으로 추진 중이라고 25일 밝혔다.


지역난방공사는 올해 학대 피해 아동 등에게 심리상담 및 심리치료 지원과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치료 받을 수 있는 심리치료 환경 조성 등을 위해 공사 기부금과 국민참여 캠페인을 통해 1억900만원 지원한다.


사랑의 치료비<온(溫)-니유(Need You)> 사업은 2016년부터 시작해 올해까지 1000명이 넘는 학대 피해 아동 등에게 심리치료비 약 5억원을 지원하고 14개소의 심리치료실 환경을 개선해 왔다.


특히 매년 '카카오 같이가치' 온라인 모금함을 통해 피해 아동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을 환기하고자 국민 참여 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지난 7월에 실시한 캠페인에 참여한 시민들의 힘과 공사의 기부 매칭을 통해 모금해 절박한 상황에 놓인 아동들에게 지원했다.


또한 올해는 피해 아동을 위한 심리치료실인 '온(溫) 에너지' 제13호, 14호 개보수 진행으로 피해 아동들이 심리적 안정감을 느낄 수 있는 공간을 만들고 다양한 치료 물품들을 지원했다. 지난 24일에는 치료실 현판식을 진행했다.


지역난방공사 관계자는 "사랑의 치료비 사업은 피해 아동뿐만 아니라 학대 원인인 행위자의 심리 치료비도 지원해 재학대를 방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피해 아동들을 보호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국민과 함께하는 캠페인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